피그말리온 효과 (Pygmalion Effect)

미국의 교육학자인 로젠탈(R. Rosenthal)과 제이콥슨(L. F. Jacobson)은 1968년, 샌프란시스코의 한 초등학교에서 전교생 650명을 대상으로 지능검사를 하였다. 그리고 이 검사의 실제 점수와는 아무런 상관없이 무작위로 20%의 학생을 뽑아 그 명단을 해당 학교의 교사들에게 알려주면서 <지적 능력이나 학업성취의 향상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객관적으로 판명된 학생들> 이라는 통보를 했다. 물론, 교사와 학생들을 속이기 위해 거짓으로 꾸민 말이었다. 8개월 후에 이들은 다시 전체 학생들의 지능검사를 실시하여 처음과 비교해 보았다. 그런데, 놀라운 점이 발견되었다. 명단에 속한 학생들은 다른 일반 학생들보다 평균점수가 매우 높을 뿐만 아니라 예전에 비하여 성적이 큰 폭으로 향상된 것이다. 그것은 명단을 받아 든 교사들이 이 아이들이 지적 발달과 학업성적이 향상되리라는 기대를 가지고 정성껏 돌보고 칭찬한 결과 나타난 것이었다. 그러한 사랑을 받은 아이들은 선생님이 자신에게 관심을 보여주니까 공부하는 태도도 변하고 공부에 대한 관심도 높아져, 결국 능력까지 변하게 된 것이다. 처음에는 뭔가를 기대할 수 있는 상대가 아니었다 해도 마음속에서 믿고 행동함으로써 상대를 자신의 기대대로 변하게 만드는 신기한 능력이 우리마음에 있다. 이것을 피그말리온 효과(Pygmalion Effect)라고 한다. [교훈] 칭찬은 즐거움을 주며 인간관계를 좋게 한다. 그리고, 상대에게 심리적인 힘을 주어 그가 실제 자기 능력의 130%를 발휘할 수 있게 한다. 반대로 동료에 대한 불신이나, 부정적인 언어의 사용은 그가 자기 능력의 70%밖에 발휘하지 못하게 만든다.
Posted by 비회원